All posts by Diplo
  • 2016년 5월 20일. 세계 최초의 초식성 해양파충류였던 “망치머리” 파충류

    새롭게 발견된 트라이아스기의 해양파충류 아토포덴타투스 우니쿠스 (Atopodentatus unicus) 는 기괴한 망치머리 모양의 턱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아토포덴타투스는 이 기묘한 턱을 가지고 식물을 주식으로 삼은 최초의 초식성 해양파충류였습니다. 더 보기

  • 2016년 5월 6일. 독을 지닌 멸종위기의 포유류 솔레노돈은 공룡 멸종 이전에 기원했습니다

    생물학자들이 히스파니올라 섬에서 발견되는 솔레노돈의 미토콘드리아 유전체를 완전히 해독하여 생명의 나무에서 유태반류 포유류의 주요 가지들 중 마지막 가지를 채워넣었습니다. 이번 연구로 독을 지닌 포유류인 솔레노돈은 여타 현생 포유류들로부터 7천8백만 년 전, 소행성이 공룡을 멸종시키기 한참 전에 갈라져 나왔다는 것이 확인되었습니다. 더 보기

  • 2016년 4월 29일. 범죄현장에서 단서를 찾기 위한 소프트웨어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사람 발자국을 조사하다

    소프트웨어를 통해 라에톨리 발자국에 대한 새로운 정보가 밝혀졌으며 이곳에 이전에는 발견되지 않았던 네번째 사람이 있었다는 단서가 발견되었습니다. 라에톨리 발자국은 1976년에 메리 리키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약 3백6십만 년 전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더 보기

  • 2016년 4월 22일. 평행진화의 증거를 보여주는 1천3백만 년 전의 ‘이야기꾼’ 악어 화석

    '이야기꾼' 이라는 이름을 가지게 된,1천3백만 년 전에 멸종한 악어류로 미루어 보건대, 남아메리카와 인도의 악어 종들은 강물 생활에 적응하기 위해 각각 독립적으로 '망원경'처럼 툭 튀어나온 눈을 가지도록 진화했던 것으로 보입니다. 더 보기

  • 2016년 4월 7일. 화석 뱀의 진짜 색깔

    1천만 년 전, 녹색과 검은색으로 된 피부를 지닌 뱀이 스페인의 어느 덤불 속에 또아리를 틀고 있었습니다. 한때는 고생물학자들이 화석의 색깔을 알 수 없어 제약을 받았던 적이 있지만 이제 고생물학자들은 이 뱀이 어떤 모습인지 알고 있으며, 어떻게 행동했는지도 추측할 수 있습니다. 연구자들은 어떤 화석들의 경우 다양한 색소에서부터 구조색까지 피부색에 대한 증거를 간직하고 있다는 것을 발견하여 색깔의 진화와 기능에 대한 연구에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더 보기

  • 2016년 3월 31일. 고대 인도와 유라시아를 연결해주던 육교는 생물다양성 교환이 일어나는 ‘고속도로’ 였습니다

    유라시아와 인도 아대륙(Indian subcontinent)이 최종적으로 충돌하기 이전, 두 땅덩어리 사이에 육교가 있어 양쪽으로 생물다양성 교환이 일어나게 해주는 '고속도로' 역할을 했을 수 있다는 것이 새로운 연구에서 밝혀졌습니다. 더 보기

  • 2016년 3월 24일. 가장 오래된 다세포생물 중 하나인 고대 해초 화석

    고생물학자들이 지구상에서 가장 오래된 다세포생물들 중 하나인 5억5천5백만 년 전의 다세포 해조류 화석을 발견했습니다. 더 보기

  • 2016년 3월 16일. 임신한 티렉스가 공룡의 성감별에 도움을 줄 수도

    6천8백만 년 전, 임신한 상태로 몬태나를 활보하던 티라노사우루스 렉스가 수각류, 즉 육식 공룡에서 성에 따른 차이를 감별하는데 열쇠가 될 수도 있습니다. 더 보기

  • 2016년 3월 9일. 지느러미에서 다리로의 진화는 놀랍도록 단순했습니다

    새로운 연구에서 3억6천만년 이전에 나타난 네 다리를 지닌 최초의 척추동물이 물 속에 살던 그들의 조상과 비교했을 때 구조적으로 더 다양하지는 않았다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더 보기

  • 2016년 3월 3일. 중국을 활보했던 ‘가장 못생긴 화석 파충류’

    공룡보다 훨씬 먼저 파레이아사우루스류라고 불리는 커다란 초식동물이 지구를 지배했습니다. 한 고생물학자가 파레이아사우루스류 중에서 중국에서 발견된 모든 표본들에 대해 최초로 자세한 조사를 하여 논문으로 발표했습니다. 파레이아사우루스류는 '가장 못생긴 화석 파충류' 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더 보기

  • 2016년 2월 24일. ‘집에 머무르는’ 남성이 폐경의 진화를 촉진시켰다고 합니다

    새로운 연구에 의하면 폐경의 진화는 자연의 실수로부터 시작되었으나 아들과 손자들이 집 가까이에 머무르는 경향으로 인해 촉진되었다고 합니다. 더 보기

  • 2016년 2월 17일. X-레이를 이용해 들여다본 딱정벌레 화석

    보통 사람들은 딱정벌레 화석을 보더라도 그저 돌멩이로라고만 생각할 것입니다. 전문가들조차 수 밀리미터 정도 크기인 화석 외부의 모양을 대략적으로만 기술하는 데 그치기 쉽습니다. 카를스루에 공대의 ANKA 싱크로트론 방사원을 이용해 3천만 년 된 딱정벌레에 대하여 자세한 조사가 이루어졌습니다. 딱정벌레 화석 내부의 해부학적 구조를 상세하게 영상으로 만들어 딱정벌레의 가계도 분석이 가능할 정도였습니다. 연구에 이용되지 않았던 자연사 컬렉션에 담겨진 방대한 지식에 접근할 수 있는 길을 최신 영상기법이 열어준 것입니다.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