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posts by ingppoo
  • 2021년 7월 21일. 자연의 야생동물과도 ‘거리두기’ 해야 하는 이유

    사람이 가까이 가는 것만으로 야생동물은 큰 스트레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
    더 보기

  • 2021년 7월 16일. 미국 주(州)별 백신 접종률 궁금하세요? 2020년 선거 결과 보시면 됩니다.

    복스 참고기사 워싱턴포스트 참고기사 NPR 참고기사   미국 테네시주 보건부는 지난 12일 주의 백신 접종을 총괄하던 미셸 피스커스 박사를 돌연 해고했습니다. 피스커스 박사는 앞서 테네시주 내 의료 기관에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독려하는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이른바 청소년 백신 접종 수칙(Mature Minor Doctrine)으로 불리는 원칙을 상기한 겁니다. 1987년부터 있던 이 수칙은 “14세 이상 청소년은 부모의 동의를 받지 않아도 백신을 접종할 수 있다”는 내용이 골자입니다. 그러나 일부 테네시주 공화당 의원들은 피스커스 박사를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더 보기

  • 2021년 7월 7일. 코로나19 가짜뉴스는 실제로 사람들의 행동에 영향을 미쳤을까?

    유니버시티 칼리지 더블린 심리학과의 클라라 그린 교수가 코로나19와 관련한 가짜뉴스의 영향을 실험한 결과를 정리한 글입니다.
    더 보기

  • 2021년 6월 28일. 대통령 연줄로 임명된 대사가 잔뼈 굵은 외교관 출신보다 나을 수 있을까?

    미국의 대사 임명 사례를 분석한 논문을 바탕으로 폴 맥도널드 교수가 워싱턴포스트에 쓴 글입니다.
    더 보기

  • 2021년 6월 11일. NCAA에서 뛰는 ‘아마추어’ 대학생 스포츠 선수들의 처우가 달린 대법원 판결

    미국에서 미식축구 선수들은 NFL에 프로 선수로 등록하려면 최소 3년을 대학교에서 아마추어 선수로 뛰어야 합니다. 선수들은 대학교 팀에서 뛰는 동안 아마추어 규정에 따라 급여를 받을 수 없습니다. 선수들은 대신에 제대로 된 교육이라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해달라며 NCAA를 상대로 소송을 냈고, 대법원이 곧 이에 대한 최종 판결을 내립니다. NPR 플래닛 머니에서 다룬 방송을 요약했습니다.
    더 보기

  • 2021년 6월 4일. ‘코로나19 바이러스 우한 연구소 기원설’ 시간표 총정리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전 세계에서 300만 명 이상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그러나 바이러스의 기원은 여전히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중국 우한에 있는 바이러스 연구소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처음 생겼다는 주장은 한동안 말도 안 되는 음모론으로 치부됐지만, 최근 조금씩 지지를 얻고 있습니다. 워싱턴포스트가 이 주장을 둘러싼 논쟁을 총정리했습니다.
    더 보기

  • 2021년 5월 27일. 국제 규범 무시한 벨라루스 독재 정권, 실질적으로 규제할 수 있을까?

    기술의 발달로 독재 정권이 해외에 있는 반정부 인사를 체포하거나 납치하는 등 마수를 뻗칠 방법은 많아졌지만, 이를 효과적으로 예방하거나 사후에 제재하기는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습니다.
    더 보기

  • 2021년 5월 21일. 누구나 알지만 아무나 흉내낼 수 없는 파타고니아의 성공 비결

    정치적인 논쟁에 휘말리는 건 무조건 피하는 게 상책이라는 통념을 거스르고도 파타고니아는 존경받는 브랜드이자 돈도 잘 버는 기업으로 확고히 자리 잡았습니다.
    더 보기

  • 2021년 5월 17일. 7년간 잠잠하던 이스라엘-팔레스타인, 왜 지금 다시 충돌했나?

    이슬람력의 아홉 번째 달로 신성한 달인 라마단의 첫 번째 밤이었던 4월 13일은 공교롭게도 이스라엘의 현충일이기도 했습니다. 이날 이스라엘 경찰이 알 아크사 사원에서 강행한 작전이 7년 만에 촉발된 충돌에 적잖은 원인을 제공합니다. 뉴욕타임스가 지난 한 달간 무슨 일이 있었는지 심층 분석한 기사를 소개합니다.
    더 보기

  • 2021년 4월 30일. 바벨탑 허물려면 ‘콩글리시’도 괜찮은 영어 생태계 만들어야

    영어 발음을 교정해주는 컨설턴트로 일하다가 '엉터리 영어'를 고치는 것보다 '뜻만 통하면 이해할 수 있도록 듣는 쪽에서 귀를 여는 편'이 더 낫다는 점을 깨달은 커뮤니케이션 전문가 헤더 핸슨이 NPR 팟캐스트 "Rough Translation"에 출연해 한 이야기를 요약했습니다.
    더 보기

  • 2021년 4월 21일. 데릭 쇼빈 유죄 평결과 갈 길 먼 미국의 경찰 개혁

    지난해 5월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에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 씨를 숨지게 한 전직 경찰관 데릭 쇼빈에게 주 배심원단이 유죄 평결을 내렸습니다. 2급 살인, 3급 살인, 2급 과실치사 혐의에 모두 죄가 있다고 의견을 모은 겁니다. 이번 평결에 관한 기사들은 이미 많이 나왔습니다. 오늘은 이번 사건에서 우리가 간과하지 말아야 할 자명한 사실 한 가지를 상기한 짧은 칼럼을 소개합니다. 조지 플로이드 씨 사망 사건은 사실 미국에서 매일같이 일어나는 흔한 경찰의 과잉 진압, 폭력이었는데, 드물게 플로이드 씨를 과도하게 진압해 살해하는 쇼빈의 모습이 동영상에 담겨 공개된 탓에 이렇게 큰 효과를 불러일으켰다는 점입니다. 동영상이라는 결정적 증거가 없었다면 다른 수많은 사건이 그렇듯 우리는 쇼빈에게 책임을 묻지 못했을 가능성이 큽니다.
    더 보기

  • 2021년 4월 7일. MLB 올스타전 개최지 변경과 투표할 권리

    (복스, Cameron Peters) 참고기사 복스 팟캐스트   미국 메이저리그 야구(MLB) 사무국이 지난 2일 2021년 올스타전과 신인 드래프트 행사를 원래 열기로 한 애틀란타에서 열지 않겠다고 발표했습니다. MLB 사무국은 애틀란타가 있는 조지아주가 지난주 유권자의 투표를 더욱 어렵게 만든 투표권법 개정안을 통과시킨 데 대한 항의의 표시로 이번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코로나19 팬데믹이 계속되는 가운데, 바이든 행정부 초기에 미국 의회에서 가장 뜨거운 이슈는 투표 억압(voter suppression)에 관련한 투표권법 문제일 겁니다. 공화당은 부정 투표를 막기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