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포" 주제의 글
  • 2015년 6월 10일. 우리 기억의 잔해가 세포 속에 남아 있을까요?

    최근 UCLA에서 바다달팽이를 대상으로 실험한 결과, 뉴런의 신경세포가 정확히 몇 개의 시냅스를 생성하며 유지할지에 관한 정보를 포함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시냅스의 연결 강도 및 개수가 장기기억을 유지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는 사실을 감안할 때, 우리가 지닌 장기기억이 손상되더라도 다시 재생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본 연구가 보여주는 셈입니다. 더 보기

  • 2012년 12월 10일. 어머니와 자식의 세포교환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

    그리스신화의 키메라는 상체는 사자, 몸은 염소, 꼬리는 뱀의 형태를 지닌 동물을 말합니다. 여기에서 따온 의학용어인 키메라 현상(chimerism)은 유전적으로 다른 세포들이 하나의 개체에서 발견되는 것을 말하며 마이크로 키메라 현상(microchimerism)이란 소수의 다른 유전자를 가진 세포가 어떤 기관속에 영속적으로 존재하는 것을 말합니다. 인간의 경우, 임신한 여성의 혈액에서 남성의 유전자인 Y 염색체가 발견되면서 이 현상은 알려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어머니와 자식이 세포를 교환한다는 사실과 이들이 서로에게 거의 영속적으로 존재하며 건강에 영향을 끼친다는 것, 형제자매의 경우 둘째는 더 보기

  • 2012년 11월 27일. 암은 인간이 진화해 온 고대의 흔적일 수 있습니다

    현대의학은 아직까지 암을 성공적으로 치료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암세포는 자신만을 위해 복제를 통한 번식, 그리고 혈류를 통한 증식이라는 단순한 방법을 가지고 행동하는 세포입니다. 많은 과학자들이 암의 치료를 위해 노력하는 동안 소수의 사람들은 암이 왜 존재하는지를 물었습니다. 그러나 왜 우리의 건강한 세포가 방사선, 화학물질, 염증 등의 수 많은 원인들에 의해 그렇게 쉽게 암세포로 바뀌는지에 대해 모두가 동의하는 해답은 아직 찾지 못했습니다. 여러가지 자극들에 의해 평범한 세포가 암 세포로 바뀐다는 사실은 암세포가 보여주는 더 보기

  • 2012년 11월 26일. 체세포 섞임증: 세포들간의 유전적 차이

    사람마다 서로 다른 유전자를 가지고 있다는 것은 명백한 사실입니다. 그럼 한 사람의 세포들은 모두 같은 유전자를 가지고 있을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체세포 섞임증(somatic mosaicism)”이란 단어는 유전자가 다른 세포들이 하나의 장기를 만든다는 사실에서 나온 표현입니다.  배아가 발달하는 과정 중 하나의 수정란에서 모든 세포는 분화되지만 분화 과정 중의 오류는 각 세포들의 유전자를 조금씩 다르게 만듭니다. 그리고 이러한 오류는 출생후 성장과정에서도 반복됩니다. 성장과정 중에 우리는 방사선, 화학물질 등의 요인에 의해 유전적 변화를 겪습니다. 어떤 더 보기

  • 2012년 10월 11일. 쥬라기 공원이 불가능한 이유

    세포가 죽게 되면, 효소는 DNA의 구성성분인 뉴클레오티드를 분해하기 시작하고 미생물은 세포를 썩게 만듭니다. 그러나 장기적으로 DNA는 수분에 의해 분해됩니다. 수분은 어느 곳에나 존재하기 때문에 우리는 DNA의 양이 절반으로 줄어드는 “반감기”를 생각할 수 있습니다. 이 값을 계산하기 위해서는, 같은 환경에서 보존된 충분히 많은 수의 뼈를 찾아야 했습니다. 코펜하겐 대학의 고생물 유전학자 모르텐 알렌토프트와 호주 머독 대학의 마이클 번스는 10일 수요일, “왕립학회보 B(Proceedings of the Royal Society B)”에 600년 ~ 8,000년 된 거대새 모아(Moa)의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