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 심리" 주제의 글
  • 2015년 2월 10일. [로버트 쉴러 칼럼] 불안감과 이자율: 어떻게 불확실성은 우리에게 영향을 미치나

    기술 발전이 미래의 일자리에 가져올 효과에 대한 개인들의 불안감과 불확실성이 저축이나 투자와 같은 경제 활동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6월 13일. 경기 침체에 관한 뉴스가 실제 경제에 미치는 영향은?

    올 1분기에 미국의 실질 국내총생산(real GDP)은 1% 감소했습니다. 우리는 이 뉴스가 발표되기 전에도 이미 1분기 경제 상황이 그렇게 좋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습니다. 미국 상무부의 경제 분석실에서 당초 1분기 GDP 성장률이 0.1%라고 예측했었고 실제 결과가 발표된 이후에도 더 많은 정보가 취합되면 이 수치들은 자주 수정이 됩니다. 하지만 1분기 결과가 다른 발표들과 차이가 있었던 것은 바로 변화의 방향이었습니다. 불황에 관한 기존의 뉴스들은 첫 발표와 수정치 발표 사이에 수치가 조금씩 다르긴 더 보기

  • 2012년 12월 14일. 美 실업급여 신청자 수 급격히 감소

    미국의 경기가 회복되고 있다는 지표들이 여러 곳에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우선 지난주 실업급여를 신청한 사람은 전 주보다 2만 9천 명 감소한  34만 3천 명으로 4주 연속 감소했으며, 지난 4년간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전문가들은 노동시장의 회복 속도가 예상보다 빠르다고 진단했습니다. 동시에 소매 매출 역시 꾸준한 상승세입니다. 미국 상무부의 발표에 따르면 11월 매출은 0.3% 증가했습니다. 이러한 소매 매출 상승은 3분기의 2.7%의 경제 성장을 이끌었습니다. 4분기 성장세는 둔화될 예정으로 예상 성장률은 1.2%입니다. 미국이 더 보기

  • 2012년 10월 27일. 美, 3분기 경제 성장률 2%

    미국 상무부는 미국의 3/4분기 경제 성장률이 2%로 집계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는 2/4분기의 1.3%보다 높은 수치로, 살아나는 주택 경기와 군수 관련 지출이 성장을 견인했습니다. 소비자 지출 역시 2%P 증가했으며 로이터와 미시간 대학이 공동으로 조사한 소비자 지수도 82.6으로 지난 5년 사이 가장 높은 수준을 보였습니다. 하지만 악재도 적지 않습니다. 3분기 수출은 1.6%P 감소했고, 기업들의 실적발표는 잇따라 기대에 미치지 못했습니다. 다우 케미컬, 듀퐁 등 대규모 기업들은 인력 감축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기업들이 여러 불확실한 상황에서 투자를 꺼리고 있지만, 이러한 불확실성이 소비자들에게까지는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