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리서치센터" 주제의 글
  • 2018년 8월 7일. 다른 선진국보다 훨씬 더 종교적인 삶을 사는 미국인들

    신은 죽었다? 지난 1966년 <타임>은 표지에 도발적인 질문을 내걸었습니다. 이제는 너무나 유명해진 표지지만, 당시만 해도 점점 세속주의가 강화되는 듯한 미국 사회의 추세를 정확히 짚어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하지만 요즘 미국 사회를 보면 미국에서도 유럽이나 다른 선진국처럼 세속주의 경향이 강화되리라던 전망은 다소 섣부른 결론이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미국은 여전히 대단히 종교적인 나라이자 독실한 신앙생활을 하는 사람이 많은 나라로, 이는 부유한 서구 민주주의 국가들 가운데 좀처럼 찾아보기 힘든 돋보이는 경향입니다. 실제로 퓨리서치 센터의 조사 결과 미국인은 더 보기

  • 2015년 4월 16일. 세계에서 가장 종교적인 나라는 어디일까?

    갤럽인터내셔널(Gallup International)과 WI시장조사네트워크(WI Network of Market Research)가 65개국 65,000여 명을 상대로 실시한 종교 관련 설문 조사 결과가 발표되었습니다. 가장 종교적이지 않은 나라는 중국이었습니다. 응답자의 90%가 자신이 무신론자이거나 비종교적인 사람이라고 답해 압도적인 차이로 1위에 올랐죠. 응답자의 4분의 3이 같은 대답을 한 스웨덴, 체코 등이 뒤를 이었습니다. 중국은 유서깊은 종교적 전통을 지닌 나라지만, 수십 년에 걸친 공산당 집권으로 인해 무신론적 유물론이 빠르게 확산된 것으로 보입니다. 스웨덴과 같은 스칸디나비아 국가들의 경우, 최근 들어 세속화가 더 보기

  • 2015년 1월 9일. 국가별로 세계에 가장 위협이 되는 요인이 무엇인지 물었습니다

    한국인은 불평등이라고 답했습니다. 더 보기

  • 2015년 1월 6일. 퓨리서치센터의 통계로 보는 2014년 미국

    퓨 리서치 센터(Pew Research Center)가 작년에 발간한 150여 건의 보고서 가운데, 미국 사회의 정치, 사회적 변화를 보여주는 의미심장한 팩트 14가지를 추렸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3월 12일. Y세대의 부상, 정말로 민주당에 유리할까

    퓨 리서치 센터(Pew Research Center)가 발간한 미국의 Y세대(현 18세-32세)에 대한 최신 보고서는 공화당에 상당한 걱정거리를 안겨주었습니다. 이들이 다양한 사회, 정치적 사안에서 진보적인 견해를 갖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민주당도 안심할 수는 없습니다. 그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Y세대에게는 지지 정당 자체가 없다: Y세대는 지난 두 차례의 대통령 선거에서 두드러진 민주당 성향을 보였지만, 동시에 이전 어떤 세대보다도 “당원 꼬리표”에 거부감을 갖고 있습니다. Y세대의 절반 이상이 정치적으로 “무소속(independence)”을 자처한다는 점에서, 양 당 모두 더 보기

  • 2013년 11월 19일. 뉴스 창구로서의 소셜미디어 플랫폼

    미국의 성인은 이제 소셜 네트워크에서 처음 뉴스를 접하는 일이 빈번합니다. 언론과 소셜미디어는 떼놀수 없는 파트너가 되었고, 소셜미디어별 특징과 형태가 중요해졌습니다. 이에 따라 퓨 리서치 센터가 11개 소셜 미디어에서의 뉴스 소비 행태를 조사 발표하였습니다. 기대대로 가장 인기많은 플랫폼은 페이스북이었습니다. 미국 성인의 64%가 페이스북을 사용하고 있었고 그 중 절반 정도가 페이스북을 통해 뉴스를 접해 전체 미국인의 30% 이상이 페이스북 뉴스 독자로 밝혀졌습니다. 다음은 유투브로 미국인의 51%가 사용하여 전체 모수는 크나 20%만이 뉴스를 더 보기

  • 2012년 11월 27일. 美 성인 85%가 핸드폰 소유

    퓨 리서치센터(Pew Research Center)가 올해 18세 이상 성인 3,014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미국 성인의 85%가 핸드폰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또한 핸드폰을 전화를 받거나 거는 수단 뿐만 아니라 사진을 찍고 이메일을 보내거나 인터넷 검색을 위해서도 활발히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핸드폰 소지자 중 82%는 핸드폰으로 사진을 찍고 80%는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0년 설문조사에서는 핸드폰으로 사진을 찍는다고 답한 사람의 비율은 76%였고, 2007년 설문조사에서 문자 메시지 사용자가 58%였습니다. 핸드폰을 통해 인터넷에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