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 주제의 글
  • 2013년 3월 19일. 자기장으로 뇌를 자극하여 만성 통증을 치료

    뇌에 자기장을 쏘아 우울증을 치료하는 “반복적 경두개 자기 자극법(rTMS, repetitive transcranial magnetic stimulation)은 1985년 처음 개발되었고 2008년 FDA의 승인을 받았습니다. 지금까지의 rTMS는 자기장의 유효 사거리가 짧아 우울증, 파킨슨병, 뇌졸중의 치료와 같은 대뇌 표면에 관련된 증상에 효과가 있었습니다. 반면 만성통증과 같은 뇌의 깊숙한 곳에 원인이 있는 증상에는 사용되지 못했습니다. 스탠포드 대학의 데이비드 여맨은 기존의 1개가 아닌 4개의 자석과 고급수학의 도움으로 모든 통증과 관련된 것으로 알려진 전측대상피질(anterior cingulate cortex)에 자기장을 쏘는 데 더 보기

  • 2013년 3월 13일. [책] 뇌의 시대(The Brain Supremacy)

    우리의 생각을 스캔하거나 기억을 조작하는 것은 공상과학소설의 단골 소재입니다. 신경과학자 캐서린 테일러는 이러한 미래가 머지않아 올 것이라 생각합니다. 테일러는 그녀의 새 책 “뇌의 시대(The Brain Supremacy)”를 다른 사람의 마음을 들여다볼 수 있으며 자신의 마음을 원하는 대로 조작할 수 있는 가상의 미래에 대한 묘사로 시작합니다. 오늘날 과학자들은 fMRI를 통해 상대방이 어떤 단어를 생각하고 있는지 해석할 수 있으며, 새로운 유전자를 주입하는 것으로 우리의 인지능력 만이 아니라 성격이나 성향도 바꿀 수 있으리라 생각하고 더 보기

  • 2013년 3월 11일. 착한 사람들이 더 강한 플라시보 효과를 느낍니다

    착한 성격을 가진 사람은 사회생활과 연애에서 인기 있을  뿐 아니라, 플라시보 효과 역시 더 강하게 느낀다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미시간, 노스 캐롤라이나, 매릴랜드 대학의 연구자들은 50명의 건강한 자원자들을 표준 성격검사를 통해 긍정적(resiliency), 직선적(straightforwardness), 이타적(altruism), 호전적(hostility)으로 나눈 후 고통스런 주사를 맞게 했고, 가짜 진통제를 투여했습니다. 그 결과, 긍정적이거나 솔직하고 이타적인 사람들이 호전적인 성격의 사람들보다 진통제의 효과, 곧 플라시보 효과를 더 크게 느낀다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이 효과는 단순히 심리적인 효과만은 아니었습니다. 양전자 방출단층촬영(PET)를 더 보기

  • 2013년 3월 5일. 기계가 시각적 능력을 가진다면

    우리의 망막에 맺힌 2차원의 시각 정보는 뇌의 시각영역을 통해 3차원 정보로 바뀝니다. 그러나 컴퓨터에게는 이것이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 동물의 경우, 수억 년 동안 진화된 시각 시스템은 이 복잡한 과정을 상대적으로 잘 처리하도록 다듬어져 왔습니다. 하버드의 데이비드 콕스는 인간에게 이 과정은 거의 자동적으로 이루어진다고 이야기합니다. “그러나 컴퓨터 시각 분야에서 이것은 가장 어려운 문제 중 하나입니다. 어떤 문제가 컴퓨터에게 얼마나 어려운 문제인지에 대한 우리의 직관은 종종 맞지 않습니다. 컴퓨터 앞에서 프로그램을 직접 만들어 더 보기

  • 2012년 12월 20일. 우리가 음악을 사랑하는 이유

    수만년 전의 유적에서도 악기가 발견된다는 사실은 인간이 얼마나 오랬동안 음악을 즐겨 왔는지를 말해줍니다. 그러나 우리는 한편 인간이 왜 음악을 그렇게 사랑하는지는 아직 모르고 있습니다. 과학자들은 아직 두뇌에서 음악을 관장하는 부위를 발견하지 못했습니다. 다른 모든 인간의 고차원적 활동처럼, 음악 역시 두뇌의 여러 부위를 활성화 시킵니다. 어떤 연구는 우리가 음악의 화음에 주목할 때 청각을 담당하는 우측 측두엽의 활동이 활발해진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많은 연구들이 음악이 측두엽과 관계가 있다는 것을 보였지만, 인간의 사고를 담당하는 더 보기

  • 2012년 12월 18일. 생각으로 로봇팔을 움직이는 전신마비 여성

    17일 의료학회지 란셋(Lancet)紙에는 퇴행성 척추신경질환으로 인해 10년 이상 사지를 움직이지 못한 52세의 여성이 생각을 통해 로봇팔을 빠르게 조정할 수 있게된 이야기가 실렸습니다. “그녀는 이틀만에 로봇팔을 전후좌우 및 상하로 움직일 수 있게 되었고, 1주일이 채 못되어 책상 위에 있는 원하는 물건을 집어서 다른 곳에 놓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의사들은 그녀의 두개골 바로 아래, 손과 팔의 운동을 담당하는 뇌영역 근처에 전극 96개가 달려 있는 한 변이 4mm이고 두께가 1.5mm 인 정사각형(새끼손톱의 1/4 크기) 센서 더 보기

  • 2012년 12월 12일. 언어와 운동신경은 뇌에서 어떻게 연결되어 있는가

    사람들은 말할 때 손을 이용합니다. 그러나 어떤 연구자들은 우리가 들을 때에도 손이 관여하는지 궁금해 했습니다. 지난 5일 PLoS One 에는 사람들이 듣는 내용에 따라 손에 전달되는 신호가 달라진다는 사실이 프랑스의 인지과학자들에 의해 발표되었습니다. 그들은 “존은 일을 하러 간다”와 같은 3인칭 현재형의 문장을 실험참가자들이 듣게 했습니다. 그리고 문장을 들을 때마다 손 안의 악력을 측정하는 센서를 쥐도록 만들었습니다. “참가자들은 ‘긁다’, ‘던지다’, ‘들다’와 같은 손이나 팔이 관련된 문장에서 센서를 더 강하게 쥐었습니다.” 그러나 이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