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분류의 글
  • 2014년 9월 19일. [9월 인기기사]왜 한국 이름엔 김 씨가 많을까요?

    우리에게 미국인은 모두 '마이크'와 '존'인 것처럼 외국 사람들에게는 한국인이 모두 '김'과 '이'씨인 게 신기하게 보이나 봅니다. 이코노미스트가 왜 한국인의 50%가 '김'과 '이'씨인지 궁금증을 풀어주는 글을 올렸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9월 15일. 미국에서 공부하는 외국 학생들은 어디서 왔을까요?

    답은 서울입니다. 서울의 유학생은 2008년~2012년 등록금과 생활비를 합쳐 212억 달러를 미국 경제에 기여했지요. 더 보기

  • 2014년 9월 5일. 구글맵은 분쟁 지역 영토를 어떻게 표기하나

    구글맵에 동해와 독도는 어떻게 표기될까요? 일본해와 다케시마로 표기되는 건 아닐까요? 더 보기

  • 2014년 9월 5일. 일그러진 미인대회의 초상

    미스 아시아 퍼시픽 월드 대회는 초대 대회 때부터 여러가지 논란에 휩싸인 바 있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9월 5일. [미얀마 현지 언론 보도]15세 소녀에게 한국 재계 거물 접대를 강요

    한국 미인 대회에 참가한 미얀마 15세 소녀가 한국에서 재계 거물을 접대하라는 요구를 받았다고 폭로했습니다. 미얀마 최대 민영 언론 그룹 산하 신문이 보도한 기자 회견 내용을 뉴스페퍼민트가 번역했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9월 1일. 우주인 이소연, 미국 정착 이후 첫 언론 인터뷰[전문]

    한국 최초 우주인으로 유명해진 이소연 씨가 항공우주연구소를 퇴사하면서 우주인 육성 프로그램의 실효성에 논란이 일었습니다. 최근 미국의 한 소도시에 정착한 이 씨가 지역 일간지에서 우주인 선발 과정과 자신의 삶에 관해 털어놓았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8월 28일. 세월호 참사 이후 바닥으로 떨어진 한국 정부의 신뢰도

    세월호 참사의 원인을 밝혀내고 이런 재앙이 다시 일어나는 걸 막아달라는 유족과 국민들의 요구는 아무런 대응 없는 정부의 무책임한 처사 앞에 깡그리 무시당했습니다. 집권 여당은 보궐선거 승리로 오히려 자신감을 얻었습니다. 글로벌포스트는 한국이 자국민들의 정부에 대한 신뢰가 가장 낮은 수준이라고 꼬집었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8월 28일. LA타임즈가 본 ‘명량’ 흥행 이유

    영화 '명량'은 미국에서도 개봉했습니다. 미 서부 최대 일간지 LA타임즈의 8월 16일 명량 영화평을 소개합니다. LA타임즈는 영화를 둘러싼 한국 사회의 맥락도 같이 분석했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8월 26일. 일본 언론의 한국 대통령 관련 보도 논란

    복잡한 한일 관계는 매년 8월 15일을 전후로 얼어붙는 일이 많았습니다. 올해는 일본 산케이 신문의 한국 대통령 관련 보도가 양국 간 치고받기의 발단이 되었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8월 22일. 왜 한국인은 기독교에 열광할까요

    아시아인은 대체로 기독교에 냉담한 편이지만 한국은 다릅니다. 미국 다음으로 선교사가 많은 나라, 한 교회 신도가 1만 명이 넘는 나라, 한국은 기독교 신앙은 뜨겁기로 유명합니다. 언제부터 이렇게 된 걸까요? 영국 주간지 '이코노미스트'가 분석합니다. 더 보기

  • 2014년 8월 19일. 우주인 이소연 씨의 먹튀 논란과 그 배경

    지난 12일 대한민국 최초의 우주인 이소연 씨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을 퇴사했습니다. 2006년부터 280억 원의 국고가 들어간 ‘우주인 사업’에서 이소연 씨가 완전히 발을 빼자, 먹튀 논란은 물론 사업이 당국의 ‘일회성 이벤트’에 불과했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아틀란틱(the Atlantic)지는 이러한 사태가 벌어진 원인이 한반도에서의 군비 확장 경쟁을 억제하기 위한 미국의 간섭에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더 보기

  • 2014년 8월 14일. 교황이 아시아에서 한국을 첫 방문지로 정한 이유

    25년 만에 다시 아시아 순회를 나선 교황이 첫 방문지로 한국을 선택했습니다. 공식적인 이유는 제6회 아시아 청년대회 개최를 축하하고 한국인 순교자 124인을 기리기 위해서입니다. 하지만 교황의 방한 목적이 단지 이러한 표면적인 이유에만 그치지는 않았을 것이란 추측이 나왔습니다.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