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사람을 평가할 것인가
2013년 6월 28일  |  By:   |  경영, 문화  |  1 comment

새로운 직원을 고용할 때 성적, 이전 직업, 직급 등 외부적인 요소를 파악하기는 쉽습니다. 소셜미디어가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해줄 수도 있겠죠. 그러나 이보다 더 중요한 건 기본적으로 어떤 사람인가 하는 겁니다. 업무는 가르칠 수 있어도, 태도나 성격은 바꿀 수 없으니까요. 아래는 사람을 더 잘 이해하기 위해 확인해야할 목록입니다.

1. 말하는 것과 듣는 것의 비율이 어떻게 되나요? 자신의 의견을 잘 피력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말하는 비율이 60%를 넘어간다면 자기중심적이고 다른 사람들로부터 배우는 데 관심없는 사람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2. 긍정적인 기운을 전파하는 사람(energy-giver)인가요, 부정적으로 다른 사람 일할 기운까지 가져가는 사람(energy-taker)인가요?

3. 새로운 일에 방어적이 되어 부정적으로 반응하는 사람인가요, 바로 나서 뛰어드는 사람인가요?

4. 진실된 사람인가요, ‘척’을 하는 사람인가요?

5. 배우자는 어떤 사람인가요? 배우자, 연인, 아주 가까운 친구는 그 사람에 대해 많은 걸 말해줍니다.

6. 잘 모르는 사람에게는 어떻게 대하나요? 저는 이를 택시기사나 웨이터 테스트라 부릅니다. 자신이 잘 모르는 사람에게도 친절하고 편안한 대화를 할 수 있는 사람인가요?

7. 어떻게 살아왔나요? 한 사람이 살아온 인생은 그 사람의 성격에 많은 영향을 끼칩니다. 어릴 때 경제적 어려움을 겪은 사람이 창업자로서의 성공을 가져온다는 연구 결과도 있습니다.

8. 무얼 읽는 사람인가요? 독서는 가치관과 인생에 많은 영향을 끼치고, 최근의 시사뉴스도 파악하게 해줍니다. 많은 독서량은 지적 호기심의 증명이기도 합니다.

9. 이 사람과 긴 드라이브를 함께 할 수 있습니까? 한사람과 공항에서 오랜 시간 같이 갇혀있어도 괜찮을지 물어보는 “공항테스트” 가 있습니다. 비슷하게, 이 사람과 며칠을 함께하는 긴 드라이브를 할 수 있나요?

10. 자기 자신에 대해 잘 알고 있는 사람입니까? 자신의 강점과 약점까지 잘 알고 있는 사람만이 발전도 가능합니다. (Harvard Business Review)

원문보기

  • http://songyihan0120.wordpress.com songyihan

    Reblogged this on UNCANNY OR CANNY and commented:
    내가 어떤 사람이 될 것인가? 타인을 어떻게 바라볼 것인가?라는 질문에 대한 한 가지 답